이더리움은 사상 최고가를 기록하고 있지만, 이 열기가 지속될 것인가?

이더리움 네트워크에서 사용되는 크립토커런시인 이더(Ether)는 논쟁의 여지가 있지만 비트코인에 대한 가장 큰 경쟁자 중 하나이며, 기본 기술에 관해서는 여러 측면에서 훨씬 뛰어납니다.

최근에 이더리움 가격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으며, 시가 총액은 현재 420억 달러로 올해 5,000% 증가했습니다.

크립토커런시 시장은 약 18개월 동안 낙관적인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투자자들은 앞으로 이 시장이 어디로 갈지 아무도 정확히 모를 것입니다.

억만장자 투자가인 마이크 노보그라츠는 연말 전에 500 달러짜리 이더리움을 보게 될 것이며 1만 달러짜리 비트코인과 조화를 이루게 될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이 예측은 분명히 모든 사람과 공유하지는 않습니다.

 

튤립 매니아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비평가들과 크립토커런시 상승이 중도에 꺾일 수 있으며, 이러한 종류의 상승이 지속 불가능하고 충돌이 임박하다고 말하는 사람이 존재합니다.

요즘 ‘튤립 매니아’는 유행어로 보입니다.

전세계의 가장 큰 연구소가 뒷받침하는 혁신적인 기술과 꽃을 절대로 비교할 수는 없지만 단기적으로는 참조할 사항도 존재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더리움에 대해 논하기 전에 비트코인을 살펴 보겠습니다.

비트코인의 죽음은 시간을 여러번 오갔습니다.

이 디지털 통화는 저명한 뉴스 매체에  부고 기사를 추적하는 웹 사이트도 있습니다.

9개의 목숨을 가진 고양이가 놀랍다고 생각한다면, 비트코인은 이미 190 번이나 죽었다는 사실을 듣고 충격을 받을 것입니다.

이 사실은 저명한 뉴스 사이트에 개제된 내용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심각한 변화가 없었다고 말할 수 있는 것은 아니며, 두자릿수의 비율 하락이 있는 것 또한 흔한 현상은 아닙니다.

어쩌면 옹호론자와 비평가는 ‘죽음’에 대한 정의가 서로 다를 수 있을 것입니다.

 

 

비트코인과 다른점

그러나 이더리움은 비트코인과 다릅니다.

이 특정 문장을 언급해야 하는 것이 이상할 수 있지만, 이것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문제는 이러한 자산을 정확하게 평가하는 방법에 있습니다.

사실 이런 디지털 코인은 대차 대조표, 자산 또는 순이익이 없으므로 전통적인 회사와 동일한 방식으로 가치를 평가할 수 없습니다.

그러나, 잠재력이 있으므로 투기꾼이 찾는 것입니다.

이더리움 네트워크의 진정한 잠재력에 대한 연구를 시작하기에 가장 좋은 곳은 엔터프라이즈 이더리움 얼라이언스입니다.

이 그룹의 주요 초점은 ‘포춘 500 대 기업, 신생 기업, 학계 및 기술 벤더를 이더리움 주제 전문가와 연결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그룹은 비즈니스 생산 속도에서 가장 복잡하고 까다로운 응용 프로그램을 처리 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급 소프트웨어를 정의하기 위해 현재 실제 생산에서 실행중인 블록체인을 지원하는 유일한 스마트 계약을 학습하고 빌드합니다.

이더리엄 네트워크의 주된 목적은 스마트 계약을 기반으로 어플리케이션을 구축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프로토콜 코인으로 알려져 있으며 개발자가 코딩 응용 프로그램에서 가장 먼저 시작하도록 널리 사용되는 스크립팅 언어를 기반으로 합니다.

일단 계약이 성립되면 계약을 신속하고 저렴하게 처리 할 수 있게 될 것이고, 현재 당신이 취한 행동 (송금, 공유 이체, 현금 이체 등)은 거의 즉각적으로 이루어질 것입니다.

이것이 실형된다면, 이더리움에 진정한 미래가 있을 수 있습니다.

또한, 엔터프라이즈 이더리움 얼라이언스에 참여한 저명한 회사를 들여다 보면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신뢰할 수 있으며, 협회에 이더리움은 디딤돌이 되어 연구를 계속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더리움 가격에 대한 변동성이 존재할 것이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으며, 어느 시점에서 중요한 시장 조정이 될 수 밖에 없겠지만, 이 이더리움 월드에 대한 장기 전망은 현재 견고한 것으로 보입니다.

 

https://www.ig.com/en-ch/market-news-and-analysis/view-ig/2017/11/28/ethereum-hits-an-all-time-high–but-how-long-will-the-rally-cont-408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