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OE와 CME 그룹, 이더리움과 라이트코인 선물 상품 출시를 고심하고 있다

비트코인 선물의 매끄러운 출시는 이론적으로 크립토커런시를 자산 클래스로 승격해야 합니다.

시카고에 본사를 둔 주요 파생 상품 거래소인 CBOE 및 CME 그룹은 이더리움 및 라이트코인 선물을 출시 할 준비를 하고 있다는 소문이 났습니다.

소식통에 따르면 이 계획은 사전에 잘 개발되고 있을 수 있다고 합니다.

비트코인 선물의 출시로 크립토커런시 파생 상품의 출시를 위한 테스트 베드가 되면서 선물 상품에 대한 자산 클래스의 확장은 이제 시작일 뿐입니다.

이 정보를 공유한 출처에 따르면, 두 계약의 출시는 임박했다고 합니다.

이론 상으로는 비트코인 계약이 성공적으로 출시되면, 시장 및 광범위한 자산 클래스에 대한 신뢰가 높아지게 됩니다.

공식 발매 첫날 비트코인 선물 계약 거래량은 4,000 BTC를 약간 넘었습니다.

거래된 BTC는 실제 비트코인 시장과 비교했을 때 매우 소량입니다.

CME 그룹은 다음주 비트코인 선물을 시작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이더리움 가격이 지난 24시간 동안 30% 이상 올랐고 라이트코인이 거의 80% 급상하면서 비슷한 기대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소문이 이미 시장을 둘러 쌌기 때문에 돈을 벌려는 사람들이 비트코인 대안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난 30일 폭등하는 크립토커런시 시장에서의 비트코인의 점유율은 지난 금요일 전체 크립토커런시 시장의 67%에 비해 59%로 낮아졌습니다.

한편, 파이낸스 매그네이츠는 두 거래소의 대표에게 선물 상품 출시에 대한 문의를 해보았지만, 공식적인 답변은 받지 못하였습니다.

 

www.financemagnates.com/institutional-forex/exchanges/exclusive-cboe-cme-group-mulling-ethereum-litecoin-futures/

함께 보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