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은 연구실을 벗어나 주류가 되고 있다” – EU 공식 발언

유럽 ​​집행위원회(European Commission) 부회장은, 유럽 연합 (EU) 회원국들에게, 블록체인 기술이 연구실을 벗어나 주류가 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럽 ​​연합(EU)의 집행부인 유럽 집행위원회(European Commission) 부회장은 디지털화에 대한 연설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EU 국가들이 맡아야 할 분야로 지적했습니다.

EC 부회장 앤드러스 앤십은 인공 지능(AI)과 함께 ‘유럽이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할 수 있는 분야’로 블록체인 기술을 강조했습니다.

“AI와 마찬가지로 우리는 혁신을 위한 블록체인 기술을 새로운 기회로 최대한 활용해야 합니다.”

이 주목할만한 발언은 EU가 2월 초에 자체 블록체인 탐색 및 포럼(Blockchain Observatory and Forum)을 시작한 지 몇주 만에 나온 것입니다.

작년에 EC에 의해 처음 론칭된 이 조직은 신기술에 대한 EU의 기술적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유럽 의회의 명령에 의한 것입니다.

EC는 이제 블록체인 기술 사용과 직접 관련된 프로젝트에 3억 유로를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EU 집행위원회는 또한 신뢰할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를 향상시키고 육성하기 위해 유럽 국가 간 ‘상호 운용 가능한 인프라’를 촉진하기 위해 유럽 블록체인 파트너십을 수립하는 데 필요한 토대를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EC 관계자는 최근 2월처럼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 프레임워크를 도입할 것을 암시했습니다.

 

 

www.ccn.com/blockchain-is-going-mainstream-from-the-laboratory-eu-official/

loading...
함께 보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