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 삭스, 고객 관심에 대응하여 암호화폐 투자 전문가를 부사장으로 고용

블룸버그 통신은 4월 23일 골드만 삭스가 저스틴 슈미트를 디지털 자산 마켓 부사장으로 고용해 클라이언트가 암호화폐에 탐색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MIT 컴퓨터 과학 석사 과정을 수료한 슈미트는 이전에 금융 회사 월드퀀트 LLC, LMR 파트너스 및 세븐 에잇 케피탈에서 근무했습니다.

그의 링크드인은 2017년부터 “암호화폐” 분야에서 전문적으로 근무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골드만 삭스 대변인 티파니 갈빈 코헨은 성명서에서 “다양한 디지털 제품에 대한 고객의 관심에 부응하여 우리는 그들에게 최선의 서비스 방법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디지털 자산 제공 범위에 대한 결론에 아직 도달하지는 못했습니다.”

골드만 삭스가 암호화폐 거래소를 연다는 소문은 올해 1월 CEO 인 로이드 블랭크 페인이 반박했지만, 은행은 2015년 이후로 지분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최근 골드만 삭스의 전 임원들은 전통적인 금융 은행을 통해 암호화폐 관련 사업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전 골드만 삭스 부사장이 지난 주에 암호화폐 지갑 블록체인닷컴에 가입했고 골드만 삭스의 또 다른 임원이 전 월 스트리트 간부인 마이크 노보그라츠의 암호화폐 상업 은행에 이달 초에 합류했다고 전해졌습니다.

 

 

https://cointelegraph.com/news/goldman-sachs-hires-crypto-trader-as-vp-of-digital-assets-in-response-to-client-interest

loading...
함께 보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