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쇼핑몰 오버스톡, 올해 비트코인으로 세금 낸다

온라인 쇼핑몰인 오버스톡은 2019년 오하이오주의 사업 세금 일부를 비트코인으로 지불하는 미국 최초의 주요 기업이 될 것이다. 블록체인 비즈니스 부문을 보유하고 있는 오버스톡는 이번 납부가 암호화폐 사용을 촉진시키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의 일환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는 오랫동안 암호화폐를 위한 개척자 기업이었다.

2014년에 오버스톡은 고객이 암호화폐를 사용하여 온라인 구매 비용을 지불할 수 있게한 최초의 주요 온라인 쇼핑몰이 되었다.

같은 해 오버스톡은 기존 산업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는 사업부인 메디치 벤처스(Medici Ventures)를 출시했다.

현재 메디치 벤처스(Medici Ventures)는 19개 블록체인 회사의 글로벌 포트폴리오를 감독한다.

2018년 10월 메디치 벤처스는 페이스북, 트위터 및 구글 소유 유튜브의 대안으로 주장하는 블록체인 기반 소셜 미디어 네트워크인 마인즈(Minds)에 600만 달러를 투자했다.

2018년 11월 패트릭 번은 블록체인이 세계를 변화시킬 파괴적인 기술이라고 생각하며 블록체인에 전념하기 위해 소매업에서 벗어난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혁명은 역사상 우리가 본 것보다 더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패트릭 번은 말하며, “이것은 인터넷 혁명보다 크다”고 덧붙였다.

 

 

www.ccn.com/overstock-will-be-first-major-company-to-pay-state-taxes-in-bitcoin/

loading...
함께 보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