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가 3일 동안 11.20% 상승할 수 있었던 이유

스텔라의 암호화폐 자산인 XLM은 3월 7일부터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XLM은 현재 3월 7일 최저치에서 11.20% 상승한 0.093을 기록하고 있다. 

스텔라 상승 원인을 분석하기 위해서는 중국 기반 암호화폐 거래소인 ZB.com이 최대 XLM 거래량을 보이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기타 거래소 Exrates와 바이낸스는 두번째와 세번째의 XLM 거래량을 기록했다. Exrates는 암호화폐 금지 규정을 가지고 있는 아르메니아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독일 미디어 기업인 Börsenmedien AG는 사토시페이(SatoshiPay)에서 지분을 구매임을 발표하며 3월 7일 XLM 가격 상승세가 시작됐다. 3월 7일 현재까지 2백만 달러 이상의 자금을 조달한 암호화폐 스타트업 기업은 마이크로페이먼트 서비스를 가능하게 하기 위해 스텔라의 블록체인을 이용한다.

Börsenmedien 창립자이자 CEO 인 Bernd Förtsch에 따르면 지분 취득으로 온라인 포털의 기사에 대한 지불 체계를 통합할 수 있다고 밝혔다.

Börsenmedien은 독일어권 국가에서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선도적인 미디어 업체이다. 1989년 설립된 이 회사는 DER AKTIONÄR로 불리는 독일 최대의 주식 시장 잡지와 투자자를 위한 비디오 포털 DER AKTIONÄR TV를 발행한다.

Börsenmedien의 사토시페이(SatoshiPay) 지분 인수는 XLM 토큰을 사용하여 자사의 서비스를 운영함에 따라 스텔라 자산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는 것을 의미한다.

 

www.ccn.com/why-stellars-xlm-price-rose-11-20-in-three-days

 

 

loading...
함께 보면 좋은 뉴스